시사 사회

[社告] 제5회 부산fn Term-Paper 현상공모전

부산경제 다시 뛰게 할 아이디어 기다립니다
TAGS
  • 확대
  • 축소
  • 인쇄

글로벌 시대 지역경제를 선도하는 'First-Class 경제신문' 부산파이낸셜뉴스가 '제5회 텀페이퍼(Term-Paper) 현상 공모전'을 실시합니다.

부산시는 해양수도 특별법 제정 등 5대 분야 40개 단위과제 공약을 마련한 바 있습니다. 제4차 산업혁명의 시작점에 선 부산이 나아가야 할 방향성을 모색하며 향후 성장동력과 지역경제와의 연계방안에 대한 고민이 필요한 시점입니다.

이에 부산파이낸셜뉴스는 이번 공모전 주제를 '부산 경제 재도약을 위한 과제'로 정했습니다.
부산 발전을 위한 비전과 참신한 아이디어를 기대합니다. 독자 여러분의 적극적인 참여와 성원을 바랍니다.

■ 공모 기간 : 2017년 6월 1일(목)~7월 14일(금) 오후 6시

■ 입상작 발표(예정)

2017년 8월 11일(금) 본지 사고 및 홈페이지에 공고

■ 시상식 : 2017년 8월 31일(목) 오후 2시

■ 보낼 곳 : 부산광역시 동구 중앙대로 192

(초량동, 교직원공제회관빌딩 607호)

부산파이낸셜뉴스 사업국 Term-Paper 현상 공모전 담당자 앞

■ 공모 주제

가. 대주제 : 부산 경제 재도약을 위한 과제

나. 논제(아래 논제 중 1개 선택)

① 새 정부가 가야 할 해운.항만.수산정책

(한진해운 파산에 따른 해운 기반 재구축 방안 등)

② 조선산업 위기에 따른 부산과 경남 거제, 남해지역

산업공동화 방지 방안

③ 부산.울산.창원지역 제조업 경쟁력 고도화 방안

④ 부산.경남지역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 방안

(규제 해소를 중심으로)

⑤ 부산 관광인프라 확충과 고도화 방안

⑥ 동남해안 원전시설 밀집 관련, 원자력 안전 확보 방안

⑦ 부.울.경 지역 지진 발생을 대비한 안전 확보 전략

⑥ 기타 부산 발전을 위한 참신한 아이디어

■ 공모 대상

학생부문(대학생) 및 일반부문(대학원생.일반인)

※공동 저술은 2명까지, 대학원생 또는 일반인이 속한 경우

일반부문 응모로 간주함

■ 시상 내용

-대상(부산광역시 시장상) 1편 : 상장 및 상금 500만원

-최우수상(부산파이낸셜뉴스 사장상) 1편 :

상장 및 상금 300만원

-특별상(부산상공회의소 회장상) 1편 : 상장 및 상금 300만원

-우수상 2편 : 각각 상장 및 상금 100만원(학생 및 일반부문 각 1편)

-입선작 4편 : 각각 상장 및 상금 50만원(학생 및 일반부문 각 2편)

※해당 작이 없을 경우 시상하지 않을 수도 있음

■ 응모 요령

가. Term-Paper 분량.작성 방법

① 논문 형식

-분량(본문) : A4 용지 10장 미만

※ 요약본 1장, 참고문헌, 주석 등은 본문 분량과 별도로 함

-서론.본론.결론 3단 구성을 취함

-작성 방식 : 한글 신명조 10포인트, 자간 0%, 줄간격 160%

② PPT 형식

-영상을 담은 프레젠테이션 자료인 경우 가능

-영상 형식은 다큐, 애니메이션 등 자유롭게 표현 가능

-30초∼1분 내외, 100MB 이내, 해상도 640×480 이상

(AVI, MP4, MPEG, WMV 등)

※ 선정시 고해상도파일(1980×1080) 제출

나. 제출 방법

① 직접 방문 접수 또는 등기우편 접수(e메일 접수 불가)

-우편은 2017년 7월 14일(금) 오후 6시 소인까지 유효

② 신상(이름.학교명.회사명 등)을 기재한 논문/PPT 출력본 2부

③ 신상을 기재하지 않은 논문/PPT 출력본 4부

④ USB메모리 1개(반환 불가)

⑤ 대학생 및 대학원생은 재학증명서 1부

⑥ 논문 제출 때 연락처 기재

-성명, 휴대폰 번호, 주소, e메일, 학교명 또는 회사명

⑦ 주민등록증 사본

■ 기타

가. 응모작은 다른 간행물에 수상 또는 발표되지 않아야 함

나. 학위를 목적으로 제출한 논문은 간행물에 포함되지 않

음(공모 가능)

다. 응모된 작품은 반환하지 않으며 입상작의 저작권은

부산파이낸셜뉴스에 귀속됨

라. 동일 내용으로 여타 기관 응모 및 수상 중복 때 시상 취소

■ 문의 : 전화 (051)465-7114, 팩스 (051)465-7116

e메일 : ansekdha@naver.com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