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우픽존, 스타필드 고양점·신세계백화점 대구점 입점

국내 화장품·미용 분야 소비자 후기 기반 빅데이터 서비스 제공 어플리케이션 글로우픽이 스타필드 고양점과 신세계백화점 대구점이 각각 오픈한다.

글로우픽존은 신세계 백화점의 뷰티셀렉샵인 시코르 내에 운영되는 편집매장이다. 글로우픽 어플리케이션 내에 수집된 180만 여개의 소비자 평점과 후기만을 기준으로 양질의 제품을 소개·판매한다. 이는 글로우픽이 소비자 중심 유통채널 구축을 위해 선도하는 C-커머스 사업의 일환이다.

이번 글로우픽존 오픈에는 시코르 강남점ㆍ센텀시티점과 차별화된 새로운 기획테마전이 도입됐다. 스타필드 고양점 글로우픽존에서는 △애프터바캉스 △스킨케어 △메이크업 등을 주제로, 주제별 글로우픽 앱 내 소비자가 직접 뽑은 베스트 제품으로만 구성된 랭킹존을 새롭게 선보인다.

또한 신세계백화점 대구점 글로우픽존에서는 △스킨·토너 △크림 △에센스 △나이트케어 △트러블케어 △스페셜케어 △클렌징 △헤어케어 △바디케어 등보다 세분화된 9개 영역에서 베스트 아이템을 선보인다.

글로우픽존에 참여하는 브랜드는 메이크업포에버, 바비브라운, 슈에무라, 록시땅과 같은 해외 유명 브랜드부터 아쿠아더마, 어퓨, 파파레서피, 투쿨포스쿨처럼 온라인 및 SNS를 통해 인기를 얻고 소비자의 만족을 이끌어낸 브랜드까지 총 50여개에 이른다.

글로우픽 공준식 대표는 "글로우픽존은 소비자를 중심으로 한 새로운 화장품 유통의 패러다임"이라면서 "소비자는 소비자로부터 이미 인정받은 제품만 골라서 만나볼 수 있고, 브랜드는 백화점 또는 H&B스토어 입점이라는 높고 포화된 시장을 넘어 소비자의 평가 하나만으로 새로운 유통망 입점의 기회를 얻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hsk@fnnews.com 홍석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