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신정초 등 4개 광역시도 초등 4개교, 전국 첫 화상 음악회

부산·전남·인천·제주 등 4개 광역시도의 초등학교 4개교가 전국 최초로 화상 음악회를 열기로 해 주목된다.

부산 기장군 신정초등학교는 15일 전남 나주 남평초, 인천 박문초, 제주 서광초와 함께 화상 음악회를 연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화상 음악회는 각 학교를 대표하는 문화예술 활동을 실시간으로 교류함으로써 지역간 우수한 음악활동을 공유하기 위해 열린다.

이 음악회는 이날 오후 2시 30분부터 40분 동안 각 학교의 화상교육 체험실에서 학교별 자랑거리와 예술활동을 소개한 후 제주 서광초의 사물놀이와 소금 연주로 시작한다.

이어 부산 신정초 오케스트라의 ‘영광의 탈출’과 ‘오페라 유령’, 전남 나주 남평초 합창단의 ‘쌍투스’와 ‘무궁화’, 인천 박문초 오케스트라의 ‘사운드 오브 뮤직’ 연주가 펼쳐진다.

한편 신정초는 지난 2014년 기장군청의 지원을 받아 호주 초등학교와 영어 화상수업을 실시했고, 국내의 많은 학교와 다양한 분야의 화상수업을 진행하고 있다.

bsk730@fnnews.com 권병석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