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유로, 5개월만에 최고…피용 "마크롱 지지" 유로가 23일(이하 현지시간) 5개월만에 최고치로 올라섰다. 이날 치러진 프랑스 대통령 선거 1차 투표에서 중도파인 에마뉘엘 마크롱이 다음달 7일 결선투표 진출을 확정지은데 따른 시장의 안도감이 작용했다.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유로는 이날 장중 유로당 1.093달러까지 오르며 지난해 11월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유로는 오름세를 지속해 결국 지난주말보다 1.4%..

  • 서울시교육청, 사학비리 제보자도 감사 참여 서울시교육청은 사학비리 제보자를 감사에 참여시키고 공익제보지원위원회 위원으로 위촉하는 등 사학비리 감시 및 제보자 보호를 강화한다고 24일 밝혔다. 지난 18일부터 사학비리 제보자도 국가가 보호·보상하는 '부패방지법' 규정이 발효된 데 따른 것이다. 공공감사에 관한 법률에 따르면 감사기구의 장은 회계·보건·환경·건설 등 전문..

  • "ECB, 프랑스 우려 사라지면 출구정책 추진할 것" 유럽중앙은행(ECB)의 출구전략이 가시화할 것으로 전문가들이 예상하고 있다고 블룸버그통신이 23일(이하 현지시간) 자체 설문조사 결과를 인용해 보도했다. 유로존(유로 사용 19개국) 경제가 상승 탄력을 받고 있어 5월 7일 치러질 프랑스 대통령 결선 투표 결과에 따라 정책 가이드라인을 변경하는 것으로 출구정책을 모색할 것이란 예상이다.이날 1차 투표에서는 예상대로 ..

  • 佛대선 출구조사 "마크롱·르펜 결선투표 진출" 투표율 69.42%(2보) 프랑스 대선 1차투표에서 중도신당 '앙 마르슈'의 에마뉘엘 마크롱과 극우정당 국민전선의 마린 르펜이 결선투표에 진출할 것이라는 출구조사 결과가 23일(현지시간) 발표됐다.  CNBC 등에 따르면 여론조사기관 해리스앤터랙티브의 출구조사 결과 23일 진행된 프랑스 대선 1차투표에서 마크롱이 24%, 르펜이 22%를 득표해 각각 1, 2위에 오를 것으로 조사됐다.  공..

  • 프랑스 대선, 마크롱-르펜 결선 투표 진출(1보) 프랑스 대통령 선거 1차 투표에서 중도노선의 에마뉘엘 마크롱과 극우 마린 르펜이 1, 2위를 기록했다. 23일(이하 현지시간) 치러진 투표에서 과반 득표 후보는 없었으며 마크롱이 24% 르펜이 22% 득표율을 기록해 나란히 5월 7일 2차 결선투표에 진출했다.금융시장이 원하는 최선의 시나리오는 아니었지만 차선은 이뤘다.투표 사흘을 앞두고 터진 샹젤리제 테러로 선거판..

  • [선택 2017]안철수 "상임위 제안 뭉갠 文, 숨길 게 많다는 표시"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후보는 23일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자신의 상임위 개최 제안에 응하지 않은 것과 관련, "결국 남은 기간 그냥 뭉개고 가겠다는 것"이라며 "숨길 게 많다는 표시"라고 꼬집었다. 안 후보는 이날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주최한 대선주자 토론회 ..

  • [부음] 손준현씨 外 ▲손준현씨(한겨레신문 문화부 기자) 별세.정현주씨 상부=22일 서울 인제대백병원, 발인 25일 오전 10시. (02)2277-4440▲신기용씨(전 한화건설 홍보팀장) 별세.임영래씨(강남구보건소 주사) 상부.신순재씨 형제상.임성헌씨(한화케미칼 HCT상무) 매부상=23일 분당서울대병원, 발인 25일. (031)787-1512

  • [3차 TV토론] 시작부터 "洪과 토론 못하겠다"… 정책 대신 개인 의혹 공방 계속 23일 진행된 토론회는 기존 주제와 벗어난 '상대후보 흠집내기'가 주를 이뤘다. 이날 3차 TV토론회의 주제는 '외교.안보 및 대북정책(1주제)'과 '권력기관 및 정치개혁방안(2주제)'으로 구성됐다. 그러나 후보자들은 상대 후보자들에 대한 개인 의혹 들춰내기에 더 급급한 모양새였다. 사회자는 토론회 진행 내내 "주제 범위 안에서 후보자 정책과 공약을 검증할 수 있는 ..

  • [3차 TV토론] '송민순 문건' 놓고 색깔론 공방 치열 23일 열린 3차 TV토론에서도 참여정부 당시 유엔 북한인권결의안 기권 과정과 후보들의 대북관을 놓고 주요 후보들 간 치열한 공방이 지리하게 이어졌다.외교.안보 및 대북관계, 정치분야를 주제로 열린 선거관리위원회 초청 제19대 대선후보자 토론회에서 외교·안보에 대한 뚜렷한 정책은 짧게..

  • [3차 TV토론]文 "공수처로 검찰개혁" 洪 "새 검찰청일 뿐"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와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선후보가 검찰 개혁 방법을 두고 의견차를 보였다. 문 후보는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설치 필요성을 강조했고 홍 후보는 검경수사권 조정을 통해 가능하다고 맞섰다. 홍 후보는 23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주최한 대선후보 토론회에서..

처음페이지 이전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 마지막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