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유로, 5개월만에 최고…피용 "마크롱 지지" 유로가 23일(이하 현지시간) 5개월만에 최고치로 올라섰다. 이날 치러진 프랑스 대통령 선거 1차 투표에서 중도파인 에마뉘엘 마크롱이 다음달 7일 결선투표 진출을 확정지은데 따른 시장의 안도감이 작용했다.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유로는 이날 장중 유로당 1.093달러까지 오르며 지난해 11월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유로는 오름세를 지속해 결국 지난주말보다 1.4%..

  • "ECB, 프랑스 우려 사라지면 출구정책 추진할 것" 유럽중앙은행(ECB)의 출구전략이 가시화할 것으로 전문가들이 예상하고 있다고 블룸버그통신이 23일(이하 현지시간) 자체 설문조사 결과를 인용해 보도했다. 유로존(유로 사용 19개국) 경제가 상승 탄력을 받고 있어 5월 7일 치러질 프랑스 대통령 결선 투표 결과에 따라 정책 가이드라인을 변경하는 것으로 출구정책을 모색할 것이란 예상이다.이날 1차 투표에서는 예상대로 ..

  • 佛대선 출구조사 "마크롱·르펜 결선투표 진출" 투표율 69.42%(2보) 프랑스 대선 1차투표에서 중도신당 '앙 마르슈'의 에마뉘엘 마크롱과 극우정당 국민전선의 마린 르펜이 결선투표에 진출할 것이라는 출구조사 결과가 23일(현지시간) 발표됐다.  CNBC 등에 따르면 여론조사기관 해리스앤터랙티브의 출구조사 결과 23일 진행된 프랑스 대선 1차투표에서 마크롱이 24%, 르펜이 22%를 득표해 각각 1, 2위에 오를 것으로 조사됐다.  공..

  • 프랑스 대선, 마크롱-르펜 결선 투표 진출(1보) 프랑스 대통령 선거 1차 투표에서 중도노선의 에마뉘엘 마크롱과 극우 마린 르펜이 1, 2위를 기록했다. 23일(이하 현지시간) 치러진 투표에서 과반 득표 후보는 없었으며 마크롱이 24% 르펜이 22% 득표율을 기록해 나란히 5월 7일 2차 결선투표에 진출했다.금융시장이 원하는 최선의 시나리오는 아니었지만 차선은 이뤘다.투표 사흘을 앞두고 터진 샹젤리제 테러로 선거판..

  • WP-ABC방송 여론조서, "트럼프 지지율 낮지만 지지층 충성도는 여전히 높아" 오는 29일(현지시간) 취임 100일을 맞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저조한 지지율을 보이고 있지만 지지자들이 그의 국정운영에는 크게 만족하고 있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워싱턴포스트(WP)와 ABC방송이 트럼프 대통령 취임 100일을 앞두고 지난 17∼20일 미국인 1004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조사(오차범위± 3.5%포인트)에 따르면 트럼프의 국정운영을 지지한다는..

  • "한국, 美금리인상이 가장 큰 위험" 【 뉴욕=정지원 특파원】 미국의 금리인상이 한국 경제에 가장 큰 위험 요소로 지적됐다. 국제통화기금(IMF)의 마커스 로들로어 아시아.태평양 담당 부국장은 21일(현지시간) 워싱턴DC 소재 IMF 본부에서 열린 아태지역 경제전망 기자 간담회에서 "한국 경제 가장 큰 위험 요소는 북한의 도발 위협을 포함한 각종 지정학적 악재가 아니라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의 금리..

  • 트럼프 "중대한 세제개혁 26일 발표" 【 로스앤젤레스=서혜진 특파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오는 26일(현지시간) 대대적인 세제개혁안을 발표할 것이라고 22일(현지시간) 밝혔다. 그러나 이번 세제개혁안에 국경조정세(BAT)가 담기지 않을 것이라는 예상이 나오고 있어 증세나 감세를 발생시키지 않는다는 '세수 중립성' 측면에서 의회 통과가 어려울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오고 있다. 블룸버그통신과 CNBC..

  • 트럼프, 머독과 매주 전화통화 【 뉴욕=정지원 특파원】 미국의 주요 일간지인 뉴욕타임스(NYT)가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이 가깝게 하고 있는 '외부 조력자 20명'을 소개해 주목을 끌고 있다. NYT는 트럼프가 수시로 만나고 전화통화를 하면서 조언을 구하는 20명의 측근들 신분을 공개했다. 이 중에는 트럼프 부인 멜라니아와 두 아들 등 가족과 더불어 언론재벌 루퍼트 머독, 부동산개발업자 리처드 르프..

  • 프랑스 대선에 세계증시 촉각… 6월까지 변동성 확대 프랑스가 23일(이하 현지시간) 대통령 선거에 돌입했다. 이날 한 후보라도 과반득표를 하면 대선은 그것으로 끝이지만 그럴 가능성은 거의 없다. 시장에서는 중도파인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수아 피용 가운데 한 명이 대통령에 당선되는 것을 최선으로 생각하고 있지만, 결국에는 5월 7일 결선투표 뚜껑이 열려봐야 결과를 알 수 있을 전망이다. 특히 대선을 사흘 앞두고 벌어..

  • 원유 ‘감산연장’ 카드에도 50弗 붕괴 국제유가가 다시 하락했다. 석유수출국기구(OPEC)를 대표하는 사우디아라비아가 감산연장 카드를 들고 나왔는데도 하락을 막지 못했다. 유가는 50달러 선이 다시 무너졌다. 연내 석유시장 수급이 균형을 되찾으리라는 전문가들의 예상에 대한 비관과 낙관이 팽팽히 맞서는 분위기다. 21일(이하 현지시..

처음페이지 이전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 마지막페이지